리얼캐스트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1.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 목적
리얼캐스트는 고객님의 문의사항에 대한 답변 및 안내를 위하여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 내에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필수항목: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수집방법: 웹사이트에 고객이 직접 입력
3. 개인정보의 처리 및 보유기간
리얼캐스트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보존 근거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3년 
4. 부동의에 따른 고지사항
위 개인정보 제공에 대해서 부 동의할 수 있으나, 이 경우 게시판의 내용 입력을 할 수 없어 관심고객등록이 불가능합니다.
5. 개인정보 제3자 제공에 대한 별도 동의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 : 해당 컨텐츠 광고주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이용 목적 : 고객 관리 및 마케팅 활용
  • 제공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연령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제공 후 1년
  •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동의 거부 시 관심고객 등록이 불가능 합니다.
부동산 트렌드 3년이후 강남4구 재건축 분양 품귀 더욱 심화
2018-09-06
09:07
265 읽음

유익한 정보 이메일로 공유 하세요


서울 집값 급등 이유 ‘공급부족…재건축 규제 시행 강남4구 아파트값 상승률 고공행진

 

지난 1월 1일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가 본격 시행과 3월 안전진단 강화 등으로 강남권 새 아파트 공급에 난항이 예상되면서 재건축 초과이익환수를 피한 아파트들의 사업향방과 이에 따른 분양시기 등이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이는 공급부족도 서울 아파트값 급등의 큰 이유라는 점을 업계관계자들은 물론 최근에는 정부도 공감하기 시작했기 때문인데요.


실제로 강남4구(강남구, 서초구, 송파구, 강동구) 아파트값 변동률은 최근 1년사이 서울평균을 크게 웃돌았습니다.


강남권 신규주택 공급 빨간불 켜졌다?

 

지난해 말까지 관리처분인가 신청을 마쳐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이하 재초환)를 피한 아파트들이 분양을 마치고 나면 강남권에서 신규분양은 더욱 귀해질 것으로 예상 돼 당분간 재초환을 피한 단지들의 분양 열기도 쉽게 식지 않을 전망입니다. 


강남4구에서 재초환 피한 아파트는 총 3만2,757가구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재건축 중심지라 불리는 강남4구(강남구, 서초구, 송파구, 강동구)에서 재초환를 피한 재건축 아파트는 31곳이며 총 3만2,757가구로 조사됐습니다. 구별로 △강남구 7곳 1만5가구 △서초구 14곳 1만2,113가구 △송파구 3곳 2,857가구 △강동구 7곳 7,782가구 등입니다.


재초환을 피한 단지들은 재건축을 통해 계획대로라면 5만2,408가구(임대 물량 일부 포함)로 신축되며 조합원분을 제외한 1만9,651가구가 새로운 수요자들에게 공급될 수 있는 셈입니다.


1만9,600여가구의 분양은 언제쯤? 3년 이후가 더 걱정

 

31개 단지 가운데 일부는 이주를 마쳤거나 이주 중에 있는 등 철거, 분양까지 기간이 짧은 곳들도 다수 분포합니다. 반면에 내부에 잡음이 있다거나 이주를 내년쯤으로 두고 사업이 진행 중인 곳들도 있는데요. 따라서 이주, 철거까지 1년 안팎의 시간이 소요된다고 볼 때 향후 2~3년 사이에는 분양이 가능한 할 것으로 추정됩니다.


다만 1만9,600여가구 가운데 임대물량도 포함 돼 있어 실제로 일반분양 될 물량은 이보다 줄어듭니다. 최대 3년으로 봤을 때 산술적으로 연간 6,500여가구가 분양되는 셈입니다. 물론 재건축 이외에 신규 공급되는 물량도 있겠지만 강남권 신규분양의 90% 이상이 재건축 물량임을 감안할 때 물량이 예상 수준을 크게 웃돌기는 어려울 전망입니다.


공급부족 해소 쉽지 않아 가격 하락 가능성 낮아 보여

 

결국 공급부족에 따른 강남 집값은 상승 압박이 거세질 것이라는 점인데요.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의 말입니다.


“재초환 시행 전에는 주민들이 재초환을 피할 목적으로 사업추진이 수월했지만 재초환 시행 이후에는 환수 금액 추정치에 따라 주민협의가 어려워질 수밖에 없습니다”


“이는 강남4구 새 아파트 공급에 절대적인 요소인 재건축 추진 지연을 가져올 수밖에 없고 재초환 피한 단지들의 분양이 마무리 될 3년 이후 강남 집값 상승을 압박하는 요인이 될 것입니다”


물론 향후 정부정책이 공급에 포커스가 맞춰져 재건축규제를 다시 손본다거나 해서 강남권 주택공급을 늘리는 방법을 찾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정책도 중요한 변수가 되는데요. 어찌 됐건 앞으로 3년이 강남권에서 신규 아파트분양 받기에 매우 중요한 시기라는 점은 변함이 없어 보입니다.



에디터 :    온이파파   그래픽 :   Drkari

댓글 0

왼쪽의 문자를 순서대로 모두 입력해주세요

이미지 새로고침

비밀번호를 확인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