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캐스트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1.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 목적
리얼캐스트는 고객님의 문의사항에 대한 답변 및 안내를 위하여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 내에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필수항목: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수집방법: 웹사이트에 고객이 직접 입력
3. 개인정보의 처리 및 보유기간
리얼캐스트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지체 없이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이유로 명시한 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 보존 근거 : 소비자의 불만 또는 분쟁처리에 관한 기록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 보존 기간 : 3년 
4. 부동의에 따른 고지사항
위 개인정보 제공에 대해서 부 동의할 수 있으나, 이 경우 게시판의 내용 입력을 할 수 없어 관심고객등록이 불가능합니다.
5. 개인정보 제3자 제공에 대한 별도 동의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 : 해당 컨텐츠 광고주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이용 목적 : 고객 관리 및 마케팅 활용
  • 제공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 휴대폰 번호, 주소, 이메일, 연령
  •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제공 후 1년
  •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동의 거부 시 관심고객 등록이 불가능 합니다.
생생 분양리포트 규제의 홍수 속 주목받는 지방 비규제지역의 가치
2020-11-12
13:20
466 읽음

유익한 정보 이메일로 공유 하세요

부동산 규제 벗어난 지방 중소도시 풍선효과 
[리얼캐스트=온라인뉴스팀] 정부가 부동산 투기와의 전쟁을 선포하면서 부동산시장에는 연일 규제가 쏟아지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6월 17일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관리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최근 집값 상승을 지속하고 있는 경기, 인천, 대전, 청주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추가 지정됐다. 또한 조정대상지역 지정 이후에도 과열이 지속되거나, 비규제지역 중 과열이 심각한 곳을 추가적으로 투기과열지구에 포함시켰다. 특히 이들 지역에서는 소유권 이전 등기 시까지 분양권 전매가 제한되며, 이 외에도 주택담보대출 제한, 자금조달계획서 신고 의무화 등 강도 높은 규제가 적용된다.

여기에 지난 8월부터 본격적으로 수도권의 과밀억제권역, 성장관리권역과 지방광역시 공공택지에서도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가 시행되고 있다. 여기에 지난 9월 22일 시행된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으로 인해 기존 비규제지역이었던 지방광역시 민간택지와 지방 공공택지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분양권 전매제한 기간 역시 크게 늘어났다. 이에 업계에서는 상대적으로 규제로부터 자유로운 지방 도시로 많은 수요자가 몰리는 풍선효과가 발생할 것이라고 전망하는 상황이다.

분양권 전매제한 본격 시행 앞두고 지방 아파트 거래 활발

실제로 분양권 전매제한 본격 시행을 앞두고 지방에서는 아파트 거래가 활발하게 일어나고 있다. 전남 여수는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 규제가 발표된 지난 5월 528건이었던 아파트 거래량이 다음달 6월 1032건으로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강원 속초에서는 237건(323건→560건), 경남 양산과 거제에서도 같은 기간 294건(769건→1063건), 137건(588건→725건)의 거래량이 늘었다. 이 외에도 경북 포항은 48건(1223건→1271건) 증가하는 등 다수의 지방 비규제지역에서 거래량이 증가했다.

지방 비규제지역에서 분양한 단지는 이례적인 성적을 거두기도 했다. 지난 7월 대구 달성군에서 분양한 달성파크푸르지오힐스테이트는 654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 9,875명이 청약을 접수하며 평균 30.3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동시에 광양시 최다 청약자 수를 갱신했다. 또한 지난 6월 규제 직전 인천 송도에서 분양했던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3차’도 624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2만 7,922명이 몰리며 44.75대 1의 경쟁률로 전 타입이 1순위에서 마감됐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전방위 규제가 적용되고 있는 가운데, 주택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지방광역시 공공택지에서도 분양권 전매제한이 소유권 이전 등기 시까지로 강화됐다”며 “최근 수요자들은 부동산 규제가 미치지 않는 지방 중소도시를 향해 눈길을 돌리는 분위기로, 이들 지역의 신규 분양 소식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규제 피한 지방 비규제지역 신규 분양 어디 
이러한 가운데, 강력한 부동산 규제를 피한 지방 비규제지역에서 신규 분양이 이어져 수요자들의 이목을 사로잡는다.


현대건설은 11월, 경북 포항 남구에서 ‘힐스테이트 포항’을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7층, 20개동, 전용면적 59~84㎡ 총 1,717세대의 대단지로 구성된다. 이 중 일반분양은 817세대다. 단지는 청약, 대출, 전매제한 등 다양한 규제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로운 포항에서 올해 분양하는 유일한 단지로 일대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은 상황이다. 단지 앞에 냉천 수변공원과 산책로가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췄으며, 포항의 대표 기업인 포스코 포항제철소와 현대제철 포항공장을 비롯해 포항 철강산업단지, 포항 일반산업단지 등이 가까운 직주근접 입지도 돋보인다.

제일건설은 이달 중 전라남도 목포시 석현동 668-10번지 일원에 ‘하당 제일풍경채 센트럴퍼스트’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1층~지상 최고 27층, 5개동, 총 404세대로 조성되며 전용면적은 전세대 105㎡ 단일 평형으로 구성된다. 도보통학이 가능한 석현초등학교가 있어 우수한 교육환경을 갖췄고, 인근에 목포종합버스터미널이 위치해 교통환경이 좋다.

대림산업은 경상남도 밀양시 내이동 133번지 일원에 ‘e편한세상 밀양 나노밸리’를 분양 중이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9층, 4개동, 총 560세대로 조성되며, 전용면적 66~110㎡로 다양형 평형으로 수요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단지 내부에 대림산업만의 혁신 주거평면 ‘C2 하우스’와 미세먼지 차단 시스템 ‘스마트 클린&케어 솔루션’이 적용돼 입주민의 편의를 극대화 할 예정이다.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충남 아산시 탕정면 갈산리 내 5개 블록에 '호반써밋 그랜드마크'를 11월 분양할 예정이다. '호반써밋 그랜드마크'는 전 가구가 수요자 선호도 높은 전용면적(이하 전용) 59~84㎡로 구성되며 지하 2층~지상 28층 32개동 3,027가구에 달한다.